이번엔 사이비 종교..'용루각2', 2월 개봉 확정 [공식]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1.14 09:04 / 조회 : 693
image
/사진=영화 '용루각2: 신들의 밤' 티저 포스터


영화 '용루각2:신들의 밤'(감독 최상훈)이 오는 2월 개봉을 확정하고,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14일 (주)그노스 측은 이같은 소식을 전했다. 지난해 11월 26일 개봉한 영화 '용루각:비정도시'는 법의 테두리에서 벗어나 잔혹한 범죄를 심판하는 의문의 비밀 조직 용루각 멤버들의 뜨겁고 강렬한 액션 느와르.

개봉을 앞둔 '용루각'의 후속편인 '용루각2: 신들의 밤'은 사라진 여고생의 실종사건을 둘러싼 비밀조직 용루각 멤버들의 미스터리 느와르로 사설복수 대행업체 용루각의 또다른 활약을 예고했다. '용루각2: 신들의 밤'은 지일주, 걸그룹 EXID 출신의 박정화, 장의수 등 전편에서도 맹활약 했던 신예 배우들을 비롯 이필모, 오지호, 임형준도 만나볼 수 있다.

image
/사진=영화 '용루각2: 신들의 밤' 티저 포스터


공개된 첫 번째 티저포스터는 암흑가를 배경으로 헬멧으로 얼굴을 가린 용루각 멤버가 악의 무리를 응징하고 있는 모습이 비장함을 자아낸다. '정의를 위한 통쾌한 한방!'이라는 카피는 전편에 이어 '용루각2:신들의 밤' 역시 법의 테두리에서 벗어난 사건을 응징하고 파헤치는 용루각 멤버들의 활약을 보여줄 전망이다. 두번째 티저 포스터에는 붉게 물든 예배당에서 광신도들을 뒤로한 채 십자가를 높이 치켜든 의문의 존재가 공개됐다. 의문의 존재 위로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다!' 라는 성경구절을 인용한 카피는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극대화시켰다.

'비정도시'에 이어 '신들의 밤'까지 두 편의 영화를 동시에 연출한 최상훈 감독은 "1편이 용루각 멤버들의 사연을 중심으로 한 액션 드라마이고 두 번째는 사이비 종교에 대한 미스테리를 풀어가는 데 중점을 두고 있지만 악은 쉽게 사라지지 않고, 선과 필연적으로 동반하며 존재한다라는 로그라인은 동일하다"며 전편과 연계되는 '용루각2: 신들의 밤'의 차별점을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