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솔비, 데뷔 초 살인 스케줄에 반항..'충동 성형'[별별TV]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1.01.14 00:03 / 조회 : 1125
image
/사진=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라디오스타'에서 가수 솔비가 데뷔 초 살인 스케줄에 '충동 성형'을 했다고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가수 솔비가 데뷔 초 스트레스를 성형으로 풀었다고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솔비는 "2006년에 데뷔하고 2008년 '음악방송' MC까지 하루에 스케줄이 7개씩 있었다. 많이 지쳤었지만 생방송을 계속해야 했다. 그래서 나름 반항한 게 성형외과에 가자마자 바로 수술을 한 거다"라고 말했다.

이어 "부기도 채 빠지지 않은 얼굴로 생방송을 했다. 이후 성형은 충동적으로 하면 안 된다는 걸 깨달았다. 당시 성형 전에 심리 상담을 먼저 받았다면 다른 방식으로 대처했을 것"이라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