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김선영, 강호동 향한 팬심.."20대부터 좋아해"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1.09 08:30 / 조회 : 113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아는 형님'


배우 김선영이 강호동을 향한 팬심을 깜짝 고백했다.

9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영화 '세 자매'로 뭉친 배우 문소리, 김선영, 장윤주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세 배우는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자매 케미'를 뽐내며 숨겨둔 예능감을 방출한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김선영은 "20대 때부터 TV에 나오는 강호동을 눈여겨봤다"며 팬심을 드러냈다. 이에 강호동은 "쉽게 발견하기 어려운 매력을 발견했다"라며 특급 애교를 발사해 김선영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또 김선영은 "배우들 중 강호동이 이상형인 사람이 많다"라며 교실을 술렁이게 만들었다. 이어 강호동을 이상형으로 지목한 의외의 인물이 공개되자, 형님들은 "영화계에서 강호동 얘기가 나오고 있다니"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해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한편 '세 자매' 문소리 김선영 장윤주가 출연하는 '아는 형님'은 9일 방송 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