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게인' 윤현준CP "이승기 'MC 참 잘 뽑았다' 싶어요"(인터뷰③)[스타메이커]

[스타메이커](116)스튜디오 슬램 대표, JTBC '싱어게인' CP 윤현준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1.06 10:30 / 조회 : 1069
image
윤현준 슬램스튜디오 대표 /사진=김창현 기자


-인터뷰②에 이어서

-MC를 보고 있는 이승기 씨의 진행은 어떻게 평가하세요?

▶요즘 부쩍 '이승기 MC 잘 본다'는 얘기가 많더라고요. 회가 쌓이면서 그럼 모습이 드러나는 것 같아요. 이승기 씨를 '싱어게인' MC로 섭외하면서 생각했던 것은 '공감' 하나였어요. 직업이 가수이기 때문에 참가자들에게 가장 많이 공감해주지 않을까 생각했죠. 굉장히 똑똑한 친구이기도 하고요.

사실 이런 큰 프로그램의 진행을 홀로 한다는 게 굉장히 어려운 일이거든요. 저는 첫 회를 딱 하면서 'MC 잘 뽑았다'고 생각했어요. 회가 지날수록 여유가 생기니까 점점 더 공감하면서 무대를 보더라고요. 쇼를 즐기지 않으면 나올 수 없는 말들을 하고요. 예능적인 면은 말할 나위도 없죠. 유희열, 규현 씨와 케미가 굉장히 좋아요. 세 분이 현장에서 분위기를 좋게 많이 만들어주신 거든요.

-'싱어게인' 참가자 중 개인적으로 아쉬운 탈락자가 있다면.

▶1호, 45호 가수분이 굉장히 아쉽죠. 직접 선곡하신 2NE1의 '어글리'(Ugly)가 이분들에게 굉장히 의미 있는 노래였어요. 나이 차도 굉장히 많고, 각자 해온 분야도 너무 다른데 합을 맞춰가면서 너무 열심히 하셨어요.

image
윤현준 슬램스튜디오 대표 /사진=김창현 기자


-'싱어게인' 최종 우승자의 혜택은 어떻게 되나요?

▶일단 우승 상금은 1억 원이고, 부상으로 안마의자가 있어요. 파이널에 진출한 사람들은 1년 동안 저희가 위탁한 곳에서 매니지먼트를 하게 될 거예요. 공연, 음반, 음원, 방송 출연까지 1년 동안 관리를 받을 거예요. 톱10에 든 분들은 전국투어를 하게 될 거예요. 이분들이 좀 더 많은 분들에게 알려져서 관심이 지속됐으면 하는 바람이에요.

-'싱어게인' 다음 시즌 계획은요?

▶우선 시즌1이 진짜 잘 됐으면 좋겠어요. 아직 무명 가수분들이 많이 있거든요. 그런 분들이 더 용기를 가지고 지원하실 수 있는 프로그램이 됐으면 좋겠어요. 그분들을 다 유명하게 만들어드리지 못하겠지만, 한 분이라도 더 유명하게 만들 수 있으면 좋겠어요. 그러려면 시즌1이 잘 돼야 하고, 그래야 시즌2를 만들 수 있는 동력이 생기는 거니까요.

-끝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