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L 리뷰] ‘조규성 멀티골’ 전북, 상하이 상강에 2-0 승리… 올 시즌 ACL 마감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0.12.04 21:01 / 조회 : 416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전북 현대가 조별리그 탈락으로 트레블에 실패했지만, 마지막 경기는 유종의 미를 거뒀다.

전북 현대가 이미 조별리그를 탈락한 가운데 상하이 상강을 제압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전북 현대는 4일 오후 7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상하이 상강과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H조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2-0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 전북은 4-1-4-1 포메이션으로 나섰다. 조규성을 비롯해 명세진, 이시헌, 이수빈, 한교원, 이성윤, 최철순, 김민혁, 신형민, 구자룡, 이범영이 선발로 나섰다. 상하이는 오스카, 헐크, 로페즈 모두 벤치에 앉았다.

전북이 조규성의 활약으로 경기를 쉽게 풀어갔다. 조규성은 전반 16분 이성윤의 날카로운 크로스를 헤더로 선제골을 넣었다.

이후 전북은 계속 흐름을 탔고, 조규성이 전반 29분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 킥 기회에서 키커로 나서 골을 넣었다.

전북은 후반 시작과 함께 이범영 대신 홍정남 투입으로 골키퍼 교체를 했다. 이후 상하이 반격이 있었지만, 전북은 이를 잘 막아내며 2-0 승리를 이뤄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