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브라위너, ESPN 선정 공격형 MF 1위… 브루누 3위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0.12.04 20:42 / 조회 : 382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 에이스 케빈 더 브라위너가 공격형 미드필더 최고 자리를 최고했다.

글로벌 스포츠 매체 ‘ESPN’은 4일(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자체 선정한 전 세계 최고 공격형 미드필더 1위부터 10위까지 순위를 매겼다.

1위는 더 브라위너가 차지했다. 더 브라위너는 지난 2019/2020시즌 48경기 16골 23도움으로 맹활약했고, 올 시즌도 12경기 1골 9도움으로 좋은 모습을 이어가고 있다.

바이에른 뮌헨 미드필더이자 지난 시즌 트레블을 이끈 토마스 뮐러는 2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에이스로 급부상한 브루누 페르난데스는 3위를 기록했다.

맨시티를 비롯해 뮌헨, 맨유는 10위권 내에서 2명씩 이름을 올려 주목 받고 있다.

image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ESPN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