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호뎐' 조보아, 이무기 빙의..엄효섭 살해→김강민 위협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12.02 22:50 / 조회 : 655
image
/사진=tvN '구미호뎐' 방송화면 캡처


'구미호뎐'의 조보아가 총에 맞고 이무기에 빙의해 엄효섭을 살해했다.

2일 오후 방송된 tvN '구미호뎐'에는 사장(엄효섭 분)이 남지아(조보아 분)에게 총을 겨누는 장면이 담겼다.

이날 사장은 "네가 죽어야 내가 살아"라며 총구를 들이밀었다. 남지아는 "이러지 마"라며 사장을 말렸지만 사장은 총을 쐈다.

총알이 남지아를 스쳐 지나가자 남지아는 이무기에 빙의했다. 이무기는 남지아에 위협이 가해지면 모습을 드러낸다. 이무기에 빙의한 남지아는 사장에 달려들어 총구를 사장에게 돌린 후 총을 쐈다.

사장이 "신도 인간도 되지 못한 이 콤플렉스 덩어리"라고 분노하자 이무기에 빙의한 남지아는 상처 부위에 손을 넣으며 "주절주절 말이 많구나. 너무 오래 살았어. 지옥에나 가라. 식구들이 기다리고 있겠네"라고 사장의 숨을 끊었다.

이후 이무기에 빙의한 남지아는 표재환(김강민 분)을 위협했고, 김새롬(정이서 분)은 이무기에 빙의한 남지아의 뺨을 때리며 "정신 차려"라고 외쳤다.

정신이 돌아온 남지아는 자신이 한 일을 확인한 후 그 자리에 주저앉아 눈물을 흘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