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NCT·에스파 코로나19 검사..선제적 대응"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11.30 12:27 / 조회 : 40012
image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아이돌그룹 NCT, 에스파가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던 SBS '인기가요' 현장에 있었던 것과 관련,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SM엔터테인먼트는 30일 공식입장을 통해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NCT와 에스파 멤버 및 관련 스태프 모두 코로나19 검사 예정"이라고 짧게 밝혔다.

image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앞서 이들이 출연한 SBS '인기가요'에 함께 있었던 업텐션 멤버 비토는 지난 29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30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업텐션은 비토 확진에 앞서 SBS '인기가요',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했으며 업텐션 멤버들 역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이에 대해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공식입장을 통해 "29일 스케줄 종료 이후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통보 받고 검사를 받아 30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라며 "비토와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아티스트, 스태프, 직원들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진행 중이며 향후 방역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티오피미디어는 "업텐션은 향후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며 코로나19 위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인지하지 못한 상태로 방송 활동을 진행하게 돼 방송 관계자 및 관련 스태프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