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유진, 여배우 팀 결성..이지아X김소연 "유진 덕분에 여기까지"[별별TV]

이종환 인턴기자 / 입력 : 2020.11.29 18:01 / 조회 : 724
image
/사진= 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쳐


'런닝맨'에서 유진, 이지아, 김소연로 이루어진 '여배우 팀'이 결성됐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최종 미션을 위한 팀 결성에 나선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진은 이광수의 이상한 행동을 눈치채며 박스 획득에 성공했다. 박스 안에 써 있는 히든 미션의 내용은 "비밀리에 3인 팀을 결성해 컨테이너로 오세요"라는 내용이었다.

이에 유진은 당황해하는 잠시, 김소연, 이지아를 데리고 컨테이너 박스로 향했다. 이에 두 사람은 유진을 따라나갔고, '여배우 팀'이 결성됐다. 유진의 하드캐리에 두 사람은 "덕분에 여기까지 왔다"며 고마워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