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수지♥남주혁, 오늘(28일) 3년만 재회..설렘 가득

이정호 기자 / 입력 : 2020.11.28 15:51 / 조회 : 550
image
/사진제공=tvN


'스타트업'에서 배수지와 남주혁의 재회를 예고해 기대감을 부풀이고 있다.

28일 오후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tvN 토일드라마 '스타트업'(연출 오충환, 극본 박혜련,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하이스토리) 13에서는 3년 전 가슴 아픈 이별을 해야만 했던 서달미(배수지 분), 남도산(남주혁 분)이 삼산텍 멤버들과 다시 한 자리에 모인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샌프란시스코로 떠났던 남도산이 돌연 서달미 앞에 나타나 시선을 강탈한다. 그러나 재회의 회포를 나누기도 전, 그녀의 컴퓨터 앞에 앉아 무언가 조작중인 남도산과 그런 그를 지켜보는 서달미의 표정에선 초조함이 묻어나 긴장감이 드리운다. 얼굴을 두 손으로 감싸기까지 한 그녀의 모습은 더욱 심상치 않은 사건 발생을 직감케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철산(유수빈 분), 김용산(김도완 분)은 물론 정사하(스테파니 리 분)까지 뿔뿔이 흩어졌던 멤버들이 모인 풍경은 그 시절 함께 스타트업에 뛰어들어 동고동락했던 추억들을 떠올리게 해 남다른 감회를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서달미와 남도산이 나란히 앉아 서로를 바라보는 모습까지 포착돼 묘한 두근거림까지 안긴다. 일에도 사랑에도 서툴렀던 지난날과 달리 여유로워진 모습으로 돌아온 남도산과 언니의 회사 인재컴퍼니에 들어가 여전히 치열한 하루하루를 살아내고 있는 서달미, 서로가 모르는 3년이란 시간이 흘러 마주한 두 사람이 과연 어떤 얘기를 나눴을지 호기심을 치솟게 한다.

함께 손을 맞잡고 지도 없는 항해를 떠났던 두 사람의 감정이 그 때 그대로일지 혹은 변화의 바람이 일었을지 시청자들을 애타는 기다림으로 물들이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