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윙스 '컨트롤 비트' 등판..'쇼미9' 팀 디스 배틀 시작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11.27 19:28 / 조회 : 1043
image
/사진제공=엠넷


'쇼미더머니9'의 5차 미션 '팀 디스 배틀'이 펼쳐진다.

27일 방송되는 엠넷 '쇼미더머니9'(이하 '쇼미9')에서는 '쇼미더머니의 꽃', '쇼미더머니의 별'이라 불리는 '팀 디스 배틀'이 시작된다.

지난주 4차 미션 '음원 배틀' 결과 총 16명의 래퍼들이 생존한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 래퍼들은 드디어 시작된 '팀 디스 배틀'에 긴장하는 모습을 보인다. 프로듀서 그루비룸의 휘민은 "디데이까지 적어놓고 기다리고 있었다"며 강한 기대감을 드러낸다.

7회 방송에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미란이는 부드러운 웃음과 함께 "비트 주세요"를 말했지만, 이내 거침없는 디스 랩으로 상대방을 공격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원슈타인은 "내가 찢어발길 수 있어"라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전쟁을 선포하는 등 래퍼들 사이에는 묘한 긴장감이 흐른다.

특히 스윙스는 이번 무대에서 '컨트롤 비트'를 꺼내들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는는 "예전에 제가 컨트롤 비트를 다운 받아서 우리나라에서 대란을 일으켰다"며 과거 힙합신을 뒤흔든 '컨트롤 대전'을 직접 언급한다.

예측 불가한 돌발 상황이 이어지는 가운데, 불꽃 튀는 '팀 디스 배틀'의 승자는 누가 될 것인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이날 오후 11시 방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