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재감 0' 베일 평점 6.8점 혹평, 9.5점 비니시우스랑 비교되네 (英매체)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0.11.27 07:01 / 조회 : 695
image
베일. /AFPBBNews=뉴스1
멀티골을 터트린 비니시우스가 무려 9.5점의 높은 평점을 받았다. 반면 존재감이 없었던 가레스 베일은 다른 동료들에 비해 낮은 평점 6.8점에 그쳤다.

토트넘은 27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도고레츠와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조별리그 J조 4차전에서 4-0 완승을 거뒀다.

이 승리로 토트넘은 승점 9점(3승 1패)을 마크했다. 승자승 원칙에 따라 앤트워프(벨기에)에 조 선두 자리를 내주며 2위에 랭크됐다.

이날 토트넘은 전반 16분과 34분 비니시우스가 멀티골을 터트리며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이어 후반 18분 해리 윙크스가 약 50m 초장거리 골을 성공시킨 뒤 28분에는 모우라가 쐐기골을 넣었다.

경기 후 영국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비니시우스에게 평점 9.5점을 부여했다.

모우라가 8.4점, 알리가 8.1점을 받은 반면, 이렇다 할 결정적인 기회를 잡지 못한 채 후반 22분 교체 아웃 된 베일은 6.8점에 그쳤다. 윙크스는 8.7점, 은돔벨레는 8.0점. 조 하트 골키퍼는 6.6점이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