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 안드레아스 귀촌? '짭짤한 농사' [별별TV]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0.11.26 21:14 / 조회 : 432
image
/사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 화면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안드레아스가 농촌 봉사 활동을 하다 '귀촌'에 관심을 보였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안드레아스, 저스틴, 필릭스가 농촌 봉사 활동을 떠난 장면이 그려졌다.

철원 미곡처리장에서 일하고 식사를 하러 가는 길에 안드레아스는 쌀 농사를 짓는 사장님께 "어떤 농사 품목이 인기가 많냐"고 물었다.

사장님은 "철원엔 파프리카가 많다"고 하자 안드레아스는 "그럼 돈 많이 벌 수 있냐"고 되물었다. 이 말에 사장님은 "돈 많이 벌 수 있다. 아무래도 전국에서 파프리카 생산량이 최고다"라며 농업으로 돈을 많이 벌 수 있다고 이야기 했다.

이에 안드레아스는 귀촌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