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우석 "항상 도전하는 게 청춘, 앞으로도 나의 청춘은 계속!"[화보]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11.26 18:23 / 조회 : 1033
image
변우석 /사진제공=싱글즈


배우 변우석이 자신의 청춘은 앞으로도 계속된다고 밝혔다.

26일 매거진 싱글즈 측은 변우석의 화보를 공개했다. 변우석은 모델 출신다운 그윽한 눈빛과 카리스마 표정, 여유로운 포즈를 선보이며 버릴 컷이 하나도 없는 완벽한 화보를 완성했다.

특히 화려한 레오파드 패턴의 재킷부터 깊게 파인 셔츠까지 다양한 룩을 흐트러짐 없이 소화, 드라마 '청춘기록' 속 원해효 캐릭터와는 사뭇 다른 섹시+도발 상남자 스타일로 현장 스태프들의 마음을 200% 저격했다는 후문이다.

image
변우석 /사진제공=싱글즈


변우석은 훤칠한 피지컬과 잘생긴 외모까지 모두 갖췄다. 그는 '청춘기록'에서 새롭게 발견한 원석 같은 배우로 떠올랐다. 작품을 위해 오디션만 5번을 봤다는 변우석은 '모델 출신'이라는 수식어에 대해 "모델과 연기자는 어느 정도 비슷한 부분을 공유하는 직업이다. 이런 수식어를 가지고 있다는 것은 감사할 일이다. 부담스럽기보다는 오히려 자랑스럽고"라며 본인의 커리어에 대한 자부심을 당당하게 밝혔다.

또한 "좋은 타이밍에 좋은 감독님, 작가님, 동료 선후배 배우들과 함께 촬영을 해서 그런지 몰라도, 그전까지 보여주지 않았던 얼굴이 드러나게 되더라. 연기에 집중할 수 있게 환경을 만들어주시는 것이 너무 행복하다"라며 동료들과 작품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image
변우석 /사진제공=싱글즈


변우석은 연기를 준비하며 욕심나는 배역을 따내지 못했을 때가 가장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그는 긍정적인 마인드로 위기를 극복하며 천천히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 '청춘기록' 속 원해효가 자신의 힘으로 꿈을 이루고자 노력하는 캐릭터라는 점에서 자신과 닮았다는 변우석은 "청춘이라는 것은 항상 도전하고, 넘어지기도 하며 굴하지 않고 다시 일어나서 들이대는 이 과정이 반복되는 것이 아닐까. 그래서 나의 청춘은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전망이다"라며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는 의연한 마음가짐을 전했다.

연기자로서 이미지 변신을 위해 삭발까지 감수할 수 있다는 변우석은 "내 이미지와는 다소 상반되더라도 다양함이 묻어나는 새로운 캐릭터를 맡고 싶다. 지금까지 인간 변우석의 성격과 어느 정도 비슷한 캐릭터들을 연기했다면, 이젠 또 다른 나의 얼굴, 두 번째, 세 번째의 감춰져 있던 다중이의 면면이 계속해서 나와주었으면 한다"라며 캐릭터에 국한되지 않는 배우로서의 욕심을 밝혔다.

한편 변우석은 현재 영화 '소울메이트' 촬영 중이다. '소울메이트'는 대만영화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리메이크작으로 두 소녀의 우정과 사랑을 그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