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경찰2' 온주완 "배우로서 경찰 경험 좋았다"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11.25 14:34 / 조회 : 342
image
/사진=MBC 에브리원


배우 온주완이 '바다경찰2'을 하며 직업 체험을 해 좋았다고 밝혔다.

25일 오후 MBC 에브리원 '바다경찰2'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범수, 조재윤, 온주완, 이태환이 참석했다.

온주완은 "'바다경찰2'는 네 남자의 진솔한 이야기를 담았다"고 이번 시즌의 콘셉트를 설명했다.

'바다경찰2'에 출연하게 된 이유를 묻자 그는 "'시골경찰'부터 '도시경찰' 시리즈를 재미있게 보고 호기심이 생겼다"며 "어릴 적 꿈으로 경찰관, 소방관을 많이들 꿈꾸겠다. 배우로서 이 직업을 직접 경험할 수 있어서 좋았다. 몸으로 하는 예능도 좋아한다"고 말했다.

'바다경찰2'는 연예인들이 해상경비, 해난구조, 해상 환경 보존 등 바다를 지키는 각종 업무를 맡아 해결하며 해양경찰의 감동과 애환을 그린 리얼리티 프로그램. 25일 오후 10시 20분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