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 故 김현식 앨범 참여.."'내 사랑 내곁에', 애착 남달라"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11.25 07:23 / 조회 : 376
image
/사진 = 슈퍼맨C&M 제공


여성 듀오 다비치(강민경, 이해리)가 '내 사랑 내 곁에'를 리메이크한 소감을 밝혔다.

25일 0시 제작사 슈퍼맨C&M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약 1분 50초가량의 '내 사랑 내 곁에' 풀버전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내 사랑 내 곁에' 작업에 매진 중인 다비치의 모습이 담겼다. 다비치는 노래 가사를 꼼꼼하게 사전 체크한 뒤 녹음 부스에서 폭발적인 감성을 쏟아내 시선을 끌었다. 특히 영상 말미에는 "음악으로 돌아온 김현식"이라는 문구와 함께 다비치의 목소리로 재탄생한 '내 사랑 내 곁에' 하이라이트가 흘러 뭉클한 감성을 자극했다.

강민경은 "김현식 선배님의 노래는 언젠가부터 스며들었고 우리 삶에 늘 존재했던 것 같다. 저희가 레전드 오브 레전드 가수 선배님의 명곡을 과연 잘 부를 수 있을까 처음에는 고민이 많았지만 좋아하는 곡을 부를 수 있게 돼서 영광이고 기분이 좋다"라고 소회를 전했다.

이해리는 고(故)김현식의 보이스에 대해 "화려한 보컬은 아니지만 울림이 큰 보컬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콘서트 때도 '내 사랑 내 곁에'를 부를 만큼 곡에 대한 애착이 크다. 그래서 더 남다르고 행복하다"라고 애틋한 마음을 밝혔다.

다비치가 부른 '내 사랑 내 곁에'는 고 김현식 30주기 리메이크 앨범 '추억 만들기'를 대표하는 메인 타이틀로 선정됐다. 고인의 유작 앨범인 정규 6집(1991)의 대표곡이자 고 김현식을 회상할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히트곡인 만큼, 새롭게 태어날 '내 사랑 내 곁에'에 대한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다비치가 부른 '내 사랑 내 곁에'는 25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