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전야' 김강우X유인나→유연석X이연희, 새해에 바라는 건 행복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11.24 18:45 / 조회 : 669
image
/사진=영화 '새해전야' 메인 예고편


영화 '새해전야'(감독 홍지영)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24일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측은 '새해전야'의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 '새해전야'는 인생 비수기를 끝내고 새해엔 더 행복해지고 싶은 네 커플의 두려움과 설렘 가득한 일주일을 그린 작품이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남친에게 차이고 대책 없이 아르헨티나로 여행을 떠나는 진아(이연희 분)와 재헌(유연석 분)의 만남, "이번 년은 망했어요"라는 카피로 시작해 시선을 끈다. 주위의 시선에 원치 않게 오해가 쌓여 가는 오랜 커플 래환(유태오 분)과 오월(최수영 분), 이혼 소송 중인 남편으로부터 지호(김강우 분)에게 신변보호 요청을 하는 효영(유인나 분), 문화 차이로 결혼 준비가 순탄치 않아 보이는 국제 커플 용찬(이동휘 분), 야오린(천두링 분)까지 "사랑도 일도", "엉.망.진.창"이라는 카피처럼 새해를 앞둔 마지막 일주일 동안 고민과 갈등으로 가득한 네 커플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image
/사진=영화 '새해전야' 메인 예고편


이어 "활짝 웃어요"라는 카피와 함께 점점 변화하는 네 커플의 행복한 표정이 새해에는 더 행복하길 바라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한다. 여기에 경쾌한 음악과 화려한 크리스마스의 거리, 아르헨티나의 이국적인 풍경 그리고 하얀 설원의 스키장까지, 연말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다채로운 장면들은 예비 관객들의 감성을 자극한다.

'새해전야' 메인 예고편 속 "지금이 인생의 비수기라고 생각했는데 낮잠처럼 쉬어 가는 시에스타였나 봐요", "내년에는 좀 더 행복해져요"라는 마지막 대사는 올 한 해 지치고 힘들었을 관객들에게 설렘과 따뜻한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며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새해전야'는 오는 12월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