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구미호라 이렇게 사람을 홀리나..3년 연속 '올해의 남자' [화보]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11.23 11:56 / 조회 : 1842
image
이동욱 /사진제공=지큐 코리아


배우 이동욱이 지큐 매거진 '2020 맨 오브 더 이어' 커버를 올해도 장식했다.

23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남성 매거진 지큐 코리아와 함께한 이동욱의 '2020 맨 오브 더 이어(Men of the Year)' 12월호 커버와 화보 A컷을 여러 장 공개했다.

image
이동욱 /사진제공=지큐 코리아


'맨 오브 더 이어'는 한 해 동안 가장 선명한 존재감과 도전적이고 창의적인 활동을 보여준 인물들을 선정해 발표하는 지큐 코리아의 의미 있는 이벤트다. 특히 이동욱은 최초로 3년 연속 '맨 오브 더 이어'에 선정되며 각별한 의미를 더하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동욱은 다양한 슈트와 화려하고 볼드한 액세서리를 착용, 특유의 고혹적인 아우라를 발산하고 있다. 특히 그의 시크하고 치명적인 눈빛은 보는 이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는다.

image
이동욱 /사진제공=지큐 코리아


이어지는 사진에서 이동욱은 앞서 보여줬던 모습과는 또 다른 이지한 무드의 스웨터를 입고 바닥에 기대어 누워 있다. 무결점 피부에 살짝 젖은 듯한 웻 헤어스타일로 나긋하면서도 섹시한 매력을 물씬 풍긴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동욱은 '배우란 선택과 인정을 받는 직업. 선택받기 위해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배우의 기본은 무엇이냐'라는 질문에 "'이동욱은 꾀는 안 부린다'고 봐주시는 것 같아요. 성실하게 하다가 손해 보는 게 아닌가, 이렇게 생각할 수도 있어요. 남들보다 느리게 가는 것 같고. 그런데 그 성실함이 빛을 발하는 순간이 적어도 한 번은 찾아와요. 그때까지 버티는 수밖에 없어요"라고 솔직 담백하게 답했다.

image
이동욱 /사진제공=지큐 코리아


한편 이동욱은 드라마 '구미호뎐'에 출연 중이며 영화 '싱글 인 서울'(감독 박범수) 출연을 확정지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