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시아버지와 레슬링? 제이쓴 "아빠, 또 미안해" [스타IN★]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11.22 01:27 / 조회 : 675
image
/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캡쳐


개그우먼 홍현희가 시아버지와 다정한 시간을 보냈다.

제이쓴은 2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버지와 홍현희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 된 사진 속에는 아버지의 등에 올라탄 조카를 따라하며, 시아버지의 등에 올라탄 홍현희의 모습이 담겼다.

하지만 제이쓴의 아버지는 며느리의 몸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바닥에 드러누웠다. 말타기가 아닌 레슬링 같은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제이쓴은 "아빠 또 미안해. 나도 또 이럴 줄 몰랐지 뭐야. 실핏줄. 비로소 화목한 가족이 보입니다"라고 썼다.

홍현희와 제이쓴은 결혼 후 각종 예능프로그램에서 화목한 결혼 생활을 보여주며 웃음을 주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