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운 감독, 애플TV플러스 '미스터 로빈' 연출 外 [위클리무비]

[별★브리핑]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0.10.31 09:00 / 조회 : 810
한 주간 생생한 영화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image
김지운 감독이 애플TV플러스에서 6부작 '미스터 로빈'을 선보인다.


○…김지운 감독이 애플의 OTT서비스 애플TV플러스와 손잡고 신작 '미스터 로빈'을 선보인다. 6부작 드라마 '미스터 로빈'은 웹툰 '닥터 브레인'을 원작으로 한 작품. 천재적인 뇌과학자가 죽은 사람의 뇌 속에 접속하며 겪게 되는 일을 그린 메디컬 미스터리 스릴러다. '미스터 로빈'은 '달콤한 인생'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을 연출한 김지운 감독의 처음으로 연출하는 시리즈물인데다 한국시장 진출을 준비 중인 애플TV플러스와 작업을 한다는 점에서 비상한 관심을 모을 전망이다. '미스터 로빈'은 김지운 감독이 전편을 연출하며 현재 캐스팅 작업 중이다. 내년 상반기 촬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image
이동욱과 임수정이 영화 '싱글 인 서울'에서 호흡을 맞춘다.


○…이동욱과 임수정이 영화 '싱글 인 서울'에서 멜로 호흡을 맞춘다. '싱글 인 서울'은 싱글라이프를 소재로 한 에세이로 만난 상극인 두 남녀가 과거 사랑에 대한 상처를 공유하며 그려지는 정통 멜로다. '레드카펫' 박범수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명필름이 제작한다. 이동욱은 유명 강사이자 인플루언서 역할을, 임수정이 이동욱의 극 중 대학 후배이자 에세이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편집장으로 출연한다. 이동욱은 tvN드라마 '구미호뎐' 촬영이 예정보다 길어지면서 쉼 없이 11월부터 '싱글 인 서울' 촬영에 들어간다. '싱글 인 서울'은 내년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image
박훈정 감독의 '마녀2'가 NEW를 통해 선보일지 주목된다.


○…'마녀' 라이센스를 보유한 워너브라더스 코리아와 NEW가 현재 박훈정 감독의 '마녀2'를 놓고 막바지 협상 중이다. 협상이 마무리되면 '마녀2'는 NEW를 통해 공개하게 된다. 당초 박훈정 감독은 지난 8월 스태프를 꾸리고 '마녀2' 준비에 착수했다. 1편의 김다미처럼 '마녀2'도 주연 배우를 신인으로 뽑는 오디션도 시작했다. 하지만 워너브라더스 코리아가 한국영화 사업을 철수하기로 하면서 '마녀2' 기획 자체가 무산될 처지가 됐다. 이후 박훈정 감독은 차기작 계약을 NEW와 체결하고 신작으로 방향을 틀었다. 이런 가운데 NEW가 워너브라더스와 '마녀2' 협상을 시작하면서 다시 재논의가 시작됐다. 양측은 NEW가 박훈정 감독의 신작에 '마녀2' 타이틀을 쓰는 것과 관련해 긍정적인 논의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워너브라더스와 NEW 협상이 마무리되면 박훈정 감독은 계획대로 '마녀2'를 연출하게 된다. 박훈정 감독은 신작을 올 연말부터 촬영에 들어가는 것으로 계획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