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란한내인생' 원기준, 질투심에 '물투척'..최성재 "결혼만 하면 돼"[별별TV]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0.10.29 20:08 / 조회 : 447
image
/사진= MBC 일일드라마 '찬란한 내 인생' 방송 화면


'찬란한 내 인생'에서 원기준과 최성재가 말다툼을 벌였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찬란한 내 인생'에서 기차반(원기준 분)이 말타툼 끝에 장시경(최성재 분)과에 물 귀싸대기를 날렸다.

이날 장시경은 기차반에게 "네 애인(남지애, 한소영 분) 관리나 잘 해라. 네가 관리 안 하니까 나한테 찝쩍대면서 번호 달라고 하잖아"라며 소리쳤다.

기차반은 남지애에게 "정말 번호 달라고 했냐"라고 물은 뒤 사무실로 들어가 화를 삭였다. 이후 대야에 물을 한가득 받아와 장시경에게 투척했다.

장시경은 "우리 할 거 다했다. 좋아서 뽀뽀도 했고 이제 결혼만 하면 된다"고 소리쳤고 이 장면을 장시경의 어머니 정영숙(오미연 분)이 목격해 파장을 불러일으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