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아미 향한 진솔한 손편지 '감동'..팬들 "석진이 존재 자체가 행복"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0.10.29 08:04 / 조회 : 1803
image
방탄소년단 진(BTS JIN)과 손편지


방탄소년단(BTS) 진이 아미를 향한 진솔한 마음이 담긴 손편지로 팬들에게 감동을 안겼다.

방탄소년단은 29일 0시 공식 트위터에 'Dear. ARMY/ 우리 아미 여러분들을 만나는 그날을 기다리며, 만나면 무엇을 물어볼까 끄적여봤어요. 여러분이 계신 곳까지 닿길 바라며, 이만 줄일게요’라며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멤버들의 손편지를 공개했다.

그중 진은 아미에게 “열심히 살다가 강제로 쉬게 됐는데 몸 컨디션이 좋아지더라고요. 아미 여러분들도 바쁘시더라도 쉬면서 하세요! Q. 아미는 어떤 순간이 가장 행복하신가요”라며 진솔한 마음이 담긴 편지를 전했다.

image


진은 이전에도 항상 아미의 행복을 바라는 메시지를 전하고는 했다. 진은 이번에도 편지를 통해 아미를 생각하는 마음을 전해 팬들을 뭉클하게 했다.

이후 트위터에서 #TO_BTS, #TO_JIN 해시태그를 이용해 진에게 마음을 전하는 팬들의 편지가 이어졌다.

팬들은 "석진이를 보는 모든 순간이 행복해", "석진이 존재 자체가 사랑이고 행복이야", "석진이의 행복한 모습을 볼 때 행복해", "석진이의 아름다운 목소리, 노래를 들을 때 행복해. 하루 빨리 만나고 싶다", "석진이 컨디션 좋아졌다는 말에 행복해. 앞으로도 계속 건강하고 행복하길" 등 진심 어린 답장을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