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XT 휴닝카이 "BTS 지민 '필터' 보며 퍼포먼스 영감"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10.26 17:05 / 조회 : 3759
image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 휴닝카이가 26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진행된 미니앨범 3집 '미니소드1 : 블루 아워'(minisode1 : Blue Hour)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 멤버 휴닝카이가 선배 그룹 방탄소년단 지민의 솔로곡 무대를 보며 퍼포먼스를 연습했다고 밝혔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26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세 번째 미니 앨범 'minisode1 : Blue Hour'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새 앨범 타이틀곡 '5시 53분의 하늘에서 발견한 너와 나'를 통해 색다른 퍼포먼스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범규는 "이전에는 같이 하는 안무가 많았다면, 이번엔 구간 별로 멤버들이 춤을 추는 구간이 있다"고 귀띔했다. 이어 "전체적으로 저희가 얼마나 성장했는지를 봐달라"고 당부했다.

휴닝카이는 신곡 퍼포먼스를 준비하며 방탄소년단 지민을 보며 많은 영감을 얻었다고. 그는 "이번 곡에서 모자와 코트를 활용해 춤을 춰야 해서 실수도 잦았고, 어려웠다. 그렇지만 많은 노력 끝에 이제는 능숙해졌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퍼포먼스를 어떻게 잘 표현할까 고민하다가, 최근 방탄소년단 지민 선배님이 콘서트에서 '필터' 무대를 하는 걸 봤다"며 "그 무대를 보며 많은 영감을 받았다"고 밝혔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이날 오후 6시 'minisode1 : Blue Hour'를 발매한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5시 53분의 하늘에서 발견한 너와 나'를 비롯해 'Ghosting', '날씨를 잃어버렸어', 'Wishlist', '하굣길' 등 다섯 트랙이 수록됐다.

'5시 53분의 하늘에서 발견한 너와 나'는 활기찬 에너지를 담은 디스코 장르 곡이다. 10월의 일몰 시간인 5시 53분의 아름다운 하늘을 보며 세상과 주변 친구들에 대해 익숙하지만 낯선 감정을 느끼는 소년들의 복잡한 마음을 가사로 표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