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녀들' 송일국 "안중근 의사 연극 보러온 日팬들..놀랐다, 감동" [별별TV]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10.25 21:42 / 조회 : 250
image
/사진=방송화면 캡처


송일국이 안중근 의사의 일대기를 다룬 연극 '나는 너다'를 보러 와준 일본 팬들에 대한 놀라움과 감사를 전했다.

25일 방송된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60회는 청산리 대첩 100주년 특집 '전사의 후예' 2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송일국이 설민석-전현무-김종민-유병재와 함께 배움 여행을 떠났다.

송일국은 안중근 의사 연극 '나는 너다' 캐스팅 비하인드를 밝혔다. 송일국이 매년 대학생들과 떠나는 청산리 대장정 덕분에 이 연극에 캐스팅된 것이다. 송일국은 "안중근 의사 연극을 하며 배우로서 다시 태어났다"라고 밝혔다.

또 송일국은 "제가 '주몽' 등에 출연하고 나서 일본 팬들이 많다. 일본 팬들이 '나는 너다' 연극을 보러오셨다. 이 연극이 어떤 내용인 줄 알텐데 보러온게 놀라웠고 고마웠다"라고 말했다.

송일국은 한 일본팬이 준 천 엔짜리 지폐 뒤의 편지를 보여주며 연극으로 인해 안중근을 알게 된 일본인들의 반응을 소개했다.

전현무는 "이건 나라에서도 못하는 문화외교다"라고 덧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