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 이상형 이제훈 등장에 "빛이 난다"

이종환 인턴기자 / 입력 : 2020.10.25 17:42 / 조회 : 281
image
/사진= 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쳐


'런닝맨' 전소민이 이제훈의 등장에 환호했다.

2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이 '도굴협회 협회장'의 초대로 모인 전국 각지의 '꾼'들로 분해 상황극을 펼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게스트로 배우 이제훈과 임원희가 오토바이를 타고 등장했다. 전소민이 특히 이제훈의 등장을 반겼다. 전소민은 이제훈의 등장에 "몸에서 빛이 난다. 형광등 켜놓은 거 같다"고 환호했다. 유재석은 "전소민의 이상형으로 이제훈을 말했던 적이 있다"고 말했다.

한편 임원희는 "'미우새'에서 진행했던 소개팅은 ing인데 연락은 따로 안했다"고 말했다. 이에 지석진은 "연락 안 되면 아닌거 아냐?"라고 딴지를 걸며 웃음을 안겼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