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애니 '추억의 검정고무신', 28년만 극장 개봉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10.25 11:05 / 조회 : 386
image
/사진=포스터


국민 애니메이션 '추억의 검정고무신'이 11월 19일 개봉을 확정 짓고, 유쾌한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1992년 '소년챔프'에서 연재를 시작해 TV애니메이션으로 방영되면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만화 '검정고무신'을 28년 만에 극장에서 만날 수 있게 됐다. 세대를 뛰어넘어 가족, 친구 모두가 사랑하는 국민 애니메이션 '추억의 검정고무신'이 11월 19일 CGV 단독 개봉을 확정하며 관객들의 기대감을 한층 높이는 유쾌한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기영이네 일상다반사를 배경으로 그때 그 시절 웃음과 감동을 그려낸 가족 애니메이션 '추억의 검정고무신'은 장난꾸러기 초등학생 기영과 사춘기 중학생 기철의 좌충우돌 성장기를 담았다. 원작의 이영일 작가가 각본에 참여해 이제껏 보지 못했던 새로운 에피소드와 비하인드 스토리를 첫 공개할 예정이라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극장 개봉 소식과 함께 공개된 '추억의 검정고무신' 티저 포스터는 기영과 기철의 익살스러운 표정과 원작의 팬들에게 사랑받은 씬스틸러 말하는 강아지 땡구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또한 "기영이도 기철이도 극장 간다!"라는 카피는 TV 속에만 존재하던 ‘기영’ & ‘기철’ 형제가 이제는 스크린에서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것을 알리고 있다.

한편 '추억의 검정고무신'은 11월 19일 CGV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