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훈 아내 이윤미, 세 딸 엄마의 육아일기 "엄마 닮아 잘 웃는 딸"

정가을 기자 / 입력 : 2020.10.25 08:56 / 조회 : 293
image
/사진=이윤미 인스타그램
배우 이윤미가 세 딸의 육아 중 근황을 전했다.

이윤미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부쩍 크고 있는 #엘리 회장님 신발 좀 사야 해서 둘이 데이트하고 왔어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이윤미가 막내 딸 엘리 양과 데이트를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엘리 양의 눈웃음과 포동포동한 볼살이 보기만 해도 흐뭇함을 선사한다.

이어 이윤미는 "운동화 160. 아직 21개월인데 이럴 일이더냐"라며 "엄마 닮아 웃을때 코도 찡긋~ 엄마 닮아 발도크고 ㅎ 엄마 닮아 잘 웃는 딸이에요~~오늘 길고긴 하루가 끝나가요 ㅎㅎ"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윤미는 지난 2006년 작곡가 겸 가수 주영훈과 결혼해 슬하에 세 명의 딸 아라, 라엘, 엘리 양을 두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