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영웅X기부천사' 박항서 감독, 베트남 수해 기금 340만원 쾌척

이원희 기자 / 입력 : 2020.10.25 00:05 / 조회 : 425
image
박항서 감독. /사진=AFPBBNews=뉴스1
베트남 축구영웅이자 기부천사답다. 박항서(61)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수해를 입은 베트남 사람들을 위해 기금을 전달했다.

베트남 매체 라오동은 24일(한국시간) "박항서 감독이 3000달러(약 340만 원)의 기금을 수해 지역에 전달했다"고 전했다.

베트남 중부 지방은 이달 초부터 많은 비가 내리면서 심각한 피해를 입은 상태다. 최근까지도 피해가 이어지는 가운데, 박항서 감독이 이들을 위해 선뜻 기금을 내놓았다.

박항서 감독의 선행은 처음이 아니다. 앞서 박항서 감독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베트남 사람들을 돕기 위해 500달러(약 560만 원)를 내기도 했다.

한편 박항서 감독은 지난 2017년부터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이끌고 있다. 아시안게임 등에서 좋은 성적을 올리며 '베트남 축구영웅'이 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