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린 인성 논란..레드벨벳 '2020 한국문화축제' 스케줄 취소[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10.23 19:31 / 조회 : 1088
image
그룹 레드벨벳 아이린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그룹 레드벨벳이 멤버 아이린의 '스태프 갑질 논란' 여파로 예정된 스케줄에 불참하게 됐다.

'2020 한국문화축제' 측은 23일 오후 공식 SNS에 "10월 24일 예정돼 있던 레드벨벳 온라인 팬미팅은 아티스트 사정으로 취소됐습니다"라며 "팬 여러분의 많은 양해 부탁드립니다"라고 공지를 띄웠다.

레드벨벳은 오는 24일 '2020 한국문화축제' 팬미팅 라이브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지난 22일 스타일리스트 A씨의 폭로로 아이린이 '갑질 의혹' 당사자로 지목을 받으며 논란이 불거졌다.

A씨 외에도 패션업계 종사자 등 다수가 아이린의 그간 행동에 문제가 있었다고 지적하며 사태가 커졌다. 아이린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리석은 태도와 경솔한 언행으로 스타일리스트 분께 마음의 상처를 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 내가 이 자리에 있기까지 함께 노력해준 많은 분의 도움이 있었는데 성숙하지 못한 행동으로 큰 상처를 드린 점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다"고 사과했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도 이날 공식입장을 통해 "아이린은 해당 스타일리스트와 직접 만나 경솔한 태도와 감정적인 언행으로 깊은 상처를 드린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했다"며 "당사 역시 이번 일에 책임을 통감하며 앞으로 함께 하는 모든 분께 이러한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레드벨벳 측은 멤버 논란이 발생한 후 '2020 한국문화축제' 팬미팅 라이브 행사 등에 출연을 앞두고 불참 의사를 주최 측에 전달했다.

image
그룹 레드벨벳 / 사진=김휘선 기자 tndejrrh123@


image
/사진=한국문화축제


◆'2020 한국문화축제' 공지 전문

10월 24일 예정되어 있던 레드벨벳 온라인 팬미팅은 아티스트 사정으로 취소되었습니다.

팬 여러분의 많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