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악 파이널컷' 황정민·이정재·박정민, 서울 무대 인사 출격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10.24 11:30 / 조회 : 369
image
/사진=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 포스터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감독 홍원찬) 개봉 기념 서울 지역 릴레이 무대인사를 확정했다.

최근 CJ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에서 6분 14초가 추가된 버전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이 개봉일을 10월 28일 문화가 있는 날로 변경, 이와 함께 서울지역 릴레이 무대인사 일정을 확정했다. 이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 버전 개봉 기념과 함께 오리지널 버전의 흥행 감사의 의미를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개봉 다음날인 29일 무대인사에는 인남 역의 황정민은 물론 인남의 처절한 추격과 관련된 인물인 유민 역의 박소이, 영주 역의 최희서, 시마다 역의 박명훈, 영배 역의 이서환 그리고 홍원찬 감독이 참석해 관객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를 전할 예정이다.

31일 무대인사에는 레이 역의 이정재가 황정민의 바톤을 이어 받아 박소이, 최희서, 박명훈, 이서환, 홍원찬 감독과 함께한다.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메가박스 코엑스, CGV압구정, CGV강변, 롯데시네마 건대입구, CGV왕십리에서 진행되는 이번 무대인사 예매는 순차적으로 오픈 예정이다.

한편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파이널컷'은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 분)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 분), 인남을 돕는 조력자 유이(박정민)의 더욱 짙어진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