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 "거짓 없는 연기를 하는 진실된 배우 되고파" [화보]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10.23 18:42 / 조회 : 619
image
이준 /사진제공=마리끌레르


배우 이준이 가을 남자로 변신했다. 그는 거짓 없는 연기를 하는 진실된 배우가 되고 싶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23일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 측은 이준의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이번 화보는 계절감이 느껴지는 차분한 스타일링과 이준의 자연스러운 무드가 더해져 눈길을 끈다.

image
이준 /사진제공=마리끌레르


공개된 사진 속 이준은 가죽 소재의 수트를 매치해 그윽하게 렌즈를 응시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 이준은 베이지 톤의 터틀넥과 블랙 재킷을 소화하며 고혹미를 발산했고, 다른 컷에서는 브라운 톤의 니트와 함께 부드러운 분위기로 가을 남자를 완성시켰다.

이준은 최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고요의 바다' 출연을 확정 지었다. 극 중 이준은 수석 엔지니어 류태석 대위 역을 맡아 공유, 배두나 등과 호흡을 맞춘다.

'고요의 바다'는 필수 자원 고갈로 황폐해진 미래의 지구를 배경으로 달에 버려진 연구기지에 의문의 샘플을 회수하러 가는 정예 대원들의 이야기이다. 배우 정우성이 제작자로 변신해 더욱 화제가 되고 있으며, 이준의 전역 복귀작으로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image
이준 /사진제공=마리끌레르


이준은 인터뷰를 통해 새로운 작품에 임하는 마음가짐에 대해 이야기했다. 달이라는 생소한 배경에서 펼쳐지는 작품에 대해 "다행히 원래 우주에 관심이 많다. 아무도 감히 그 끝을 알 수 없다는 것에 대한 경외심이 있다"며 이번 작품을 만난 것에 대한 반가운 마음을 드러냈다.

인터뷰 중에도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은 이준은 "어떤 작품에 임할 때, 제가 연기하는 캐릭터에 대해 가장 잘 아는 사람은 저여야 한다. 매 순간 인물에 대해 생각하고, 몰입하고, 파고들고, 체화하려고 노력한다"며 남다른 각오를 전했다. 또한 어떤 배우가 되고 싶냐는 질문에 "정말 어려운 일이지만 거짓 없는 연기를 하는 진실된 배우가 되고 싶다"라고 답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