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리원오브, 외주 촬영팀 2명 코로나19 확진 "멤버 전원 검사 예정"[공식]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10.22 11:26 / 조회 : 788
image
온리원오브 /사진제공=RSVP


보이그룹 온리원오브(OnlyOneOf)가 코로나19 비상에 걸렸다.

22일 소속사 RSVP 관계자에 따르면 전날 온리원오브와 전남 고창에서 함께 예능 촬영을 한 외주 제작사 스태프 두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외주 스태프 측에서 이 사실을 알리지 않아 뒤늦게 알게 됐다"며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오늘 중 멤버 전원과 스태프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보건당국에 따르면 온리원오브 예능 촬영에 참여한 외주 제작사 스태프 2명은 지난 21일 코로나19 환자와 밀접 접촉했다는 통보를 받고, 고창에서 검사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현장에는 러브, 나인, 규빈, 유정까지 멤버 네 명을 비롯해 촬영팀 포함 약 25명이 머무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온리원오브는 지난 8월 미니앨범 'Produced by [ ] Part 2'을 발매하고 최근까지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