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 어게인' 도원경·김동현, 오늘(20일) 특별출연..신스틸 예고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10.20 14:07 / 조회 : 190
image
/사진=JTBC


20일 JTBC '18 어게인' 10화에 가수 도원경과 이종격투기선수 김동현이 특별 출연해 특급 존재감을 발산한다.

JTBC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연출 하병훈, 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 제작 JTBC스튜디오)이 18년차 부부의 현실적인 이야기 속에 잊고 있던 가족애, 심장 떨리는 설렘을 오가는 스토리, 배우들의 열연, 감각적인 연출의 조화로 인생드라마라는 호평을 얻고 있다.

이 가운데 '18 어게인' 측이 오늘 도원경, 김동현의 특별 출연을 예고하며 현장 스틸을 공개해 기대를 자아낸다. 도원경은 극 중 이도현(고우영 역)의 고등학교 선배이자 가수로 세림고 축제 무대에 설 예정이다. 특히 공개된 스틸 속에는 무대에 선 도원경의 모습이 담겨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날 도원경은 짙은 감성을 품은 '다시 사랑한다면'을 열창, 모든 이들을 귀 호강 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어서 그의 무대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그런가 하면 김동현은 극 중 격투기 센터 관장으로 분해 김하늘(정다정 역), 노정의(홍시아 역)와 호흡을 맞출 예정. 이와 함께 공개된 스틸 속 김동현은 강렬한 포스를 뿜어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하지만 이내 겁에 질린 듯한 표정으로 문 뒤에 숨은 그의 모습이 포착돼 폭소를 자아낸다. 스틸만으로도 웃음을 선사하는 김동현이 보여줄 신스틸러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18 어게인' 제작진은 "흔쾌히 특별 출연을 결정해 주신 도원경, 김동현 씨에게 감사의 말씀 전한다. 흔쾌히 출연을 결정해 주신 두 분 덕분에 더욱 완성도 높고 재밌는 장면이 탄생했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