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혁 '강릉' 출연 확정..잔인하고 독한 악역으로 컴백 [공식]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10.14 13:46 / 조회 : 794
image
장혁 / 사진=싸이더스HQ


배우 장혁이 무자비한 건달로 변신한다.

14일 소속사 싸이더스HQ는 장혁이 영화 '강릉'(감독 윤영빈)에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장혁은 잔인하고 독한 악역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영화 '강릉'은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 강릉을 차지하려는 건달들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장혁은 사채업으로 세력을 키운 조선족 출신 건달 민석역을 맡았다. 살기 위해 잔인하고 독해질 수밖에 없었던 캐릭터인 만큼 냉혈한 연기의 정점을 찍는다.

장혁은 "2020년에 보여줄 수 있는 새로운 누아르인 것 같아 새로웠습니다. 민석은 평면적이 아닌 입체적으로 해석할 수 있는 캐릭터라 매력적이게 다가왔고, 감독님과 커뮤니케이션을 하면서 몽환적이고 색감 있게 그려나갈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큽니다. 강릉이라는 멋진 곳에서 연기를 잘하는 배우들과 작업을 할 수 있게 되어 행복하고, 설득력 있는 안타고니스트를 표현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니 기대 많이 해주세요"라고 소감을 전했다.

앞서 영화 '보통 사람' 에서 정제된 안타고니스트를 보여준 적 있는 장혁이 이번 작품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 된다.

한편 '강릉'은 이달 크랭크인을 앞두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