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조보아 김범 '놀토'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평균 3.8% - 최고 4.8% 시청률 기록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0.10.04 17:43 / 조회 : 673
image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지난 3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 tvN 주말 버라이어티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 128회의 가구 시청률이 평균 3.8%, 최고 4.8%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특히 2049 타깃 시청률은 평균 3.4%, 최고 4.4%를 기록, 케이블과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에 등극하며 토요일 저녁 웃음 강자임을 증명했다. (전국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기준)

이날 방송에는 배우 이동욱, 김범, 조보아가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재치 있는 입담으로 시작해 출연진을 놀라게한 이동욱은 절친 신동엽과 서로 폭로전을 이어가며 웃음을 안겼다.

"사실 동엽이 형이 진행은 붐에게 다 맡기고 들리면 들리는 대로 하고 있다"는 이동욱과, "사석에서 MC 보는 걸 많이 봤는데 드라마에서 잘생긴 척하면 꼴 보기 싫다"라고 반격하는 신동엽의 멘트가 웃음을 자아낸 것.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동공 에이스' 김범의 특급 활약이 눈길을 끌었다. '단풍 라떼'를 놓고 펼친 간식 게임에서 김범은 '놀토' 애청자답게 자신의 오답을 자신이 다시 챙기며 단풍 라떼를 차지했다. 특히 1차 시도를 아쉽게 놓친 2라운드에서는 '70% 듣기' 힌트를 쓴 이후 김범이 가장 중요한 단어를 듣는 맹활약을 보여주며 눈길을 끌었다.

한편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국장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과 발빠르게 늘 소통하는 매체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