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이유비, 母견미리의 SNS 참견..악플대응 "결국 사고"[스타이슈]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10.01 13:32 / 조회 : 338
image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이유비가 엄마 견미리와 일상 에피소드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해 화제를 모았다.

이유비는 지난 9월 3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이하 '라스')는 추석특집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라스'만 같아라' 편으로 백일섭, 이유비, 성동일, 김희원이 함께 했다.

이날 이유비는 엄마이자 배우인 견미리, 동생 이다인과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특히 이유비는 자신의 SNS와 관련 엄마 견미리의 SNS 참견이 이어졌다고 털어놓았다. 이와 함께 자신의 SNS에 달린 악플에 견미리가 일침을 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사연인 즉슨, 이유비의 SNS에 한 네티즌이 '얼굴만 예쁜 사람이였네. 안타깝다'는 악플에 견미리가 '누구니 너'라고 댓글을 달았던 것.

이유비는 SNS에 입문한 엄마 견미리가 자신의 SNS를 염탐, 잔소리를 계속 한다고 했다. 그는 "잔소리를 계속한다"면서 "결국 사고를 쳤다. 가만히 있으면 괜찮은데"라고 밝혔다.

이밖에 이유비는 성악을 전공하던 시기에 엄마 몰래 오디션까지 보고 데부하게 된 사연도 공개했다. 그는 시트콤 '뱀파이어 아이돌' 캐스팅 제안을 받았고, 이후 오디션을 보고 합격까지 했다고. 이후 엄마에게 이야기를 했더니 난리가 났다고 전해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또 동생인 배우 이다인과 정반대의 성격으로 학창시절 다툰 일화도 공개했다. 감정 표현을 숨기지 않는 자신과 다른 이다인의 머리채까지 움켜쥐었던 에피소드를 털어놓아 웃음바다를 만들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