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 선수랭킹 TOP50' 다르빗슈 12위-마에다 40위... 류현진은?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0.09.30 16:16 / 조회 : 1389
image
류현진. /AFPBBNews=뉴스1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이 막을 올린 가운데, 16팀의 출전 선수 랭킹이 발표됐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29일(한국시간) "포스트시즌에 진출한 팀들의 선수들 중 50위(Top 50 players in the postseason, ranked)"를 선정해 공개했다.

류현진(33·토론토)은 50명 중 24위에 이름을 올렸다. 매체는 류현진에 대해 "토론토는 오프시즌에 무엇을 해야 할 지 분명하게 알고 있었다"면서 "류현진을 영입하는 건 성공적인 결과를 가져오는 절묘한 선택이었다"고 치켜세웠다.

이어 "류현진 영입으로 선발 로테이션이 견고해졌다. 예상치 않게 축소된 시즌은 류현진이 건강함을 유지할 수 있는 기회로 이어졌다"며 "이제 류현진은 1번 시드를 받은 탬파베이를 상대로 2차전에 선발 등판한다"고 설명했다.

일본을 대표하는 투수 다르빗슈 유(34·시카고 컵스)는 전체 12위에 자리했다. 다르빗슈는 올 시즌 8승 3패 평균자책점 2.01로 활약하며, 일본인 최초 메이저리그 다승왕을 차지했다.

또 마에다 겐타(32·미네소타)는 40위에 랭크됐다. 마에다는 올 시즌 6승 1패 평균자책점 2.70의 좋은 성적을 거뒀다. 30일 휴스턴과 와일드카드 시리즈 1차전에 선발 등판, 5이닝 2피안타 5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팀은 1-4 패배)

1위는 LA 다저스 외야수 무키 베츠(28), 2위는 애틀랜타 내야수 프레디 프리먼(31), 3위는 클리블랜드 투수 셰인 비버(25)가 각각 선정됐다.

한편 류현진은 내달 1일 오전 5시 미국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리는 탬파베이와 와일드카드 시리즈 2차전에 선발 등판한다. 상대 투수는 올 시즌 5승 1패 평균자책점 4.08을 마크한 타일러 글라스노우(27)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