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남자' 양미경, 뺑소니 혐의로 체포..이채영 "다행"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0.09.29 20:08 / 조회 : 533
image
/사진= kKBS 2TV 드라마 '비밀의 남자' 방송 화면


'비밀의 남자'에서 양미경이 뺑소니 혐의로 체포됐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에서는 이경혜(양미경 분)는 주화연(김희정 분)이 낸 살해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돼 경찰에 체포됐다.

이경혜는 자신은 범인이 아니라고 주장했지만 한 남성이 "저 아줌마가 사람 치는 것 봤다. 야산에서 유튜브 콘텐츠 찍고 있었는데 마침 사고 현장을 목격했다"라며 진술해 끝내 용의자로 몰렸다.

한편, 이경혜가 잡혀가기 전, 이경혜에게 거짓 임신을 들킨 한유라(이채영 분)는 "다행이다. 하늘이 도왔다"며 안심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