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휘재, 쌍둥이 위해 '녹색 아버지' 변신..문정원 '엄지 척'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9.28 16:05 / 조회 : 235
image
/사진=문정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이휘재가 '녹색 아버지' 체험을 했다.

문정원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녹색 아버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휘재가 쌍둥이 두 아들 서언, 서준이의 학교 봉사활동으로 '녹색 어머니'가 아닌, '녹색 아버지' 역할을 하고 있었다. 문정원은 사진 위에 "녹색 아버님"이라며 엄지손가락을 올린 이모티콘을 작성했다.

image
/사진=문정원 인스타그램


문정원은 이와 함께 자신의 차 안 셀카를 올리고는 "출근 컨디션아 돌아와라 얍"이라고 적기도 했다. 문정원은 화장기 없이도 미모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휘재와 문정원은 2010년 결혼해 서언, 서준을 낳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