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토반' 고아성 "이솜, 박혜수와 숙소 생활..너무 좋았다"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0.09.28 11:58 / 조회 : 234
image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에서 호흡을 맞춘 고아성과 이솜, 박혜수가 촬영 내내 같은 방에서 같이 생활했다고 밝혔다.

고아성은 28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삼진그룹 영어토익반'(감독 이종필) 제작보고회에서 "촬영 끝나고 헤어지는 게 너무 아쉽더라"며 "그래서 피디님에게 부탁해서 한 방을 달라고 했다. 그래서 같이 숙소생활을 했다"고 말했다.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은 1995년 입사 8년차, 업무능력은 베테랑이지만 늘 말단인 고졸 사원들이 토익 600점이 넘으면 대리로 진급될 수 있다는 기회에 회사 토익반을 같이 듣다가 회사가 저지른 비리를 파헤치는 이야기. 고아성과 이솜, 박혜수가 출연했다.

고아성은 "그렇게 낮에 같이 촬영하고 끝나고 같은 방에서 같이 지내는 게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이어 이솜은 "촬영할 때는 치열하게 하고 밤에 숙소에선 늘어져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눴다. 정말 친구 같다는 느낌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박혜수는 "막내라 언니들과 같이 사는 게 힘들지 않냐고 하는 분들이 많았는데 전혀 그렇지 않았다. 제일 늦잠 자고 아무 것도 안 해도 되도록 너무 편하게 해줬다"고 말했다 .이어 "정말 감동적이었던 게 이솜 언니가 촬영에 앞서서 재료들을 준비해서 먼저 숙소 냉장고에 채워놓고 밤에 요리를 해준 적이 있었다"며 "세상에서 가장 맛있고 행복했던 파스타였다"고 덧붙였다.

한편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은 10월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