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호가' 송병철 "김민경에 흔들린적 있어"..新개그맨부부 탄생할까

장은송 기자 / 입력 : 2020.09.28 11:50 / 조회 : 307
image
/사진=JTBC '1호가 될 순 없어'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김민경과 송병철이 달달한 분위기를 연출해 화제를 모았다.

지난 27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박준형, 김지혜의 집에 방문한 김민경, 오나미, 박소영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김민경은 짝사랑 상대였던 송병철을 언급했다. 김민경은 "내가 무대 공포증이 있을 때 (송병철이) '걱정 마. 나만 믿어'라고 다정하게 얘기해줬다"고 전했다.

이에 박준형은 바로 송병철에게 전화를 걸어 집으로 초대를 했다. 송병철은 아이스크림 케이크를 사 들고 박준형의 집으로 왔고, "민경이가 좋아해서 (아이스크림을) 사왔다"고 말해 달달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송병철은 김민경에게 흔들린 적 있냐는 질문에 "3~4년 전에 흔들렸었다. 그때 슬럼프로 힘들었는데 민경이가 곁에서 지켜줬다"고 털어놔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나 "이후 둘 다 바쁘다 보니 흐지부지됐다"고 덧붙여 아쉬움을 안겼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