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희, 세 아이 엄마의 육아로 잠 못 드는 밤 "잠이 너무 안 온다"

정가을 기자 / 입력 : 2020.09.27 08:26 / 조회 : 647
image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고된 육아의 근황을 전했다.

율희는 27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잠이 너무 안 온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율희는 불이 꺼진 집에서 홀로 잠들지 못하고 있는 모습이다. 어둠 속에서도 환하게 빛나는 율희의 미모가 사랑스럽다.

율희는 이어 "애들 재울 때 잠깐 잠들었다가 깼는데 잠이 안 와서 거실에 앉아 있다"는 한 네티즌에게 "저도 아까 잠깐 10분 졸았다고 잠이 안 와요"라며 육아의 고됨을 전했다.

한편 율희는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지난 2018년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현재 유튜브 채널 '율희의 집'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