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연년생 남매가 만든 난장판에 실소 "놀아라"

전시윤 기자 / 입력 : 2020.09.26 14:17 / 조회 : 273
image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전투 육아를 보였다.

26일 오후 장영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난장판 #음하하하하하하하하하 그냥 웃지요. 놀아라 실컷 놀고 오늘은 저녁에 치우련다. #오늘도 사이좋은 #비글 남매 #소꿉놀이 중"이라는 글을 작성했다.

이어 "#연년생 강추그램 #키울 땐 힘들지만 #키우고 나면 해가 쨍 #진짜 잘 놀아요"라는 글과 함께 3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장영란의 아들과 딸은 장난감과 인형 등을 땅에서 가지고 논 뒤 2층 침대 위에 올라가 오손도손 놀고 있다. 다소 어지럽혀진 방이 눈에 띈다.

한편 장영란은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요즘 육아 금쪽 같은 내 새끼'에 출연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