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환불원정대, 첫 스케줄..속터지는 유재석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09.26 11:03 / 조회 : 450
image
/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의 '환불원정대'가 첫 스케줄에서 '한복 원정대'로 변신했다.

26일 오후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신박기획'의 대표 지미 유(유재석), 매니저 정봉원(정재형)-김지섭(김종민), 환불원정대의 만옥(엄정화), 천옥(이효리), 은비(제시), 실비(화사)의 첫 스케줄 현장이 공개된다.

환불원정대의 첫 스케줄은 당대의 대세들만 할 수 있다는 'TV 추석 인사 스팟' 촬영이었다. 지미 유는 방송계 인맥을 통해 어렵게 스케줄을 잡았다고. 걸그룹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하기 전 환불원정대를 제대로 알릴 수 있는 기회이기에 모두가 긴장된 마음으로 스케줄에 임했다.

지미 유는 자신과 각별한 인연이 있는 '박 피디'의 등장에 의기양양한 기세를 뽐내며 제작자로서 파워를 보여줬다. 그러나 촬영 준비에 들어간 환불원정대 멤버들은 맘에 드는 한복을 고르는 것부터 끊임없이 티격태격하며 큰 웃음을 안겨줄 예정.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자 현장은 NG 지뢰밭이 됐다고. 첫 시작부터 멘트를 가로채는 멤버가 등장하는가 하면, 말이 꼬이고, 몸개그도 불사하는 멤버, 추석에 어울리지 않는 아우라를 뿜어내는 멤버 등 지미 유와 매니저들을 속 터지게 만드는 상황이 펼쳐져 폭소를 유발할 예정이다.

NG를 낸 멤버들은 무시무시한 후폭풍을 맞기도 했는데, 지미 유와 함께 우리말 공부를 했던 은비는 멘트 실수를 한 천옥을 향해 "커먼~ 언니! 차근~ 차분~"이라며 위로의 말을 전했다는 후문이다.

환불원정대 멤버들과 신박기획 식구들의 요절복통 첫 스케줄 현장은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