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스 얼마줄래?' 토트넘 제안 거부한 벤피카, 맨시티와는 협상

박수진 기자 / 입력 : 2020.09.26 10:31 / 조회 : 474
image
루벤 디아스. /AFPBBNews=뉴스1
포르투갈 국가대표 수비수 루벤 디아스(23·벤피카)에 대한 잉글랜드 구단들의 관심이 점점 커지고 있다. 토트넘의 제안을 거부했던 벤피카가 맨체스터 시티와는 협상을 시작했다는 소식이다.

영국 BBC는 26일(한국시간) "맨체스터 시티가 디아스를 영입하기 위해 벤피카 측과 이야기를 나눴다. 칼리두 쿨리발리(나폴리)의 협상이 지지부진하자 디아스를 노린다"고 전했다.

기사에 따르면 펩 과르디올라 맨시티 감독은 에므리크 라포르테(26)의 파트너로 설 중앙 수비수 보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쿨리발리, 디아스까지 여의치 않을 경우 호세 히메네스(25·아틀레티코 마드리드)도 접촉해본다는 계획이다.

그래도 벤피카가 일단 맨시티 측과 이야기를 나눠본다는 것부터가 많이 진전된 것으로 보인다. 영국 이브닝 스탠다드의 지난 18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벤피카는 토트넘의 디아스에 대한 관심을 듣자 판매를 거절했었다.

디아스는 조세 무리뉴(57) 감독이 선호하는 포르투갈 출신 수비수였지만 일축했다. 벤피카에 퇴짜를 맞은 토트넘은 밀란 슈크리니아르(25·인터밀란)에 대한 협상을 이어가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