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앨리스' 주원, 황승언과 몸싸움→시간 여행..김희선 재회[별별TV]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0.09.25 22:51 / 조회 : 300
image
/사진=SBS 금토드라마 '앨리스' 방송화면 캡처


'앨리스'의 주원이 범인 시체를 훔쳐 간 황승언과 대치하던 중 시간 여행을 했고, 김희선을 다시 만났다.

25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에서 유민혁(곽시양 분)은 시간 여행을 했던 범인의 시체가 나왔다는 말을 들었다.

이날 유민혁은 오시영(황승언 분)에 범인 시체를 회수하라고 지시했다. 범인 시체에 위치추적기를 달아놨던 박진겸(주원 분)은 오시영을 추격했다.

지하주차장에 도착하자 신호가 사라졌고, 박진겸은 주변을 살폈다. 오시영은 "우리가 그렇게 만만해 보이나? 고작 위치추적기 하나로 우릴 찾을 수 있을 거라 생각했나?"라며 "윤태이(김희선 분)는 너희 엄마가 아니야. 아무 상관 없어"라며 총을 겨눴다.

박진겸이 "당신 나 본 적 있지"라고 묻자 오시영은 박진겸을 기억해냈다. 오시영은 "난 아무 잘못 없어. 다 네 엄마 잘못이지"라며 총을 쐈다.

그때 박진겸은 다시 시간 여행을 하게 됐고 총을 피해 윤태이가 있는 시대로 돌아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