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보' 하지원 "아역 박소이 덕에 몰입..촬영장이 힐링"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0.09.24 16:24 / 조회 : 458
image


배우 하지원이 영화 '담보'에서 아역 박소이 덕분에 감정 몰입을 잘 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하지원은 24일 오후 서울 용산CGV에서 열린 '담보'(감독 강대규) 라이브 컨퍼런스에서 이처럼 말했다. '담보'는 빚을 받기 위해 담보로 아기를 데리고 왔다가 얼덜결에 키우게 된 두 남자의 이야기. 하지원은 극 중 담보로 키워졌다가 보물로 성장한 어른 승희 역할을 맡았다. 박소이가 어린 승희 역할을 연기했다.

하지원은 "무사히 영화 '담보'를 개봉할 수 있어서 기쁘고 감사하다"면서 "담보에서 보물이 되어가는 어른 승희 역할을 맡았는데 어린 승희가 너무 고생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이어 "박소이가 너무 잘해줘서 잘 몰입할 수 있는 것 같다"면서 "(여러분을)더 따뜻하게 해줄 수 있는 힐링 무비가 될 수 있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하지원은 "촬영장 가서 선배님들이랑 너무너무 즐겁고 행복하게 지냈다"면서 "촬영장 가는 게 힐링이었다"고 말했다.

29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