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연 "30년前 강남 아파트 안 산 것 가장 후회" 고백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09.24 11:06 / 조회 : 536
image
/사진='아침마당' 방송 화면 캡처


가수 김정연이 부동산 투자 기회를 놓친 것에 대해 후회한다고 털어놨다.

24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 슬기로운 목요일 코너에서는 대안금융경제연구소 김동환 소장, 장진영 변호사, 가수 김정연, 방송인 조영구가 출연해 '돈 정리의 비법'에 대해 얘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김정연은 인사말을 통해 "돈이 중요하다는 걸 이제야 알게 됐다. 살면서 가장 후회됐던 게 30년 전 언니가 강남 아파트를 사라고 했을 때 거절했던 것"이라고 고백했다.

이어 "그때 언니에게 '결혼할 건데 왜 그걸 사냐. 그냥 전세로 살다가 시집갈래'라고 말했는데 그게 지금의 노른자 땅 아파트가 됐다"며 "그걸 왜 놓쳤을까 후회된다"고 털어놨다.

또한 김정연은 자신의 자산 관리 방법에 대해 "부동산을 구입하는 게 좋을 것 같다. 부동산에 투자해서 망한 사람은 못 봤다"고 소신을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