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 피겨선수 곽민정 "안소희 닮았단 말 많이 들어..너무 좋다"

장은송 기자 / 입력 : 2020.09.24 09:39 / 조회 : 310
image
/사진='김영철의 파워FM' 캡처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곽민정이 가수 겸 배우 안소희에 대한 팬심을 표했다.

24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는 전 펜싱선수 남현희와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곽민정이 출연했다.

DJ 김영철은 "은퇴 후 재밌게 놀러 다니는 두 사람이 등장했다. 예능 샛별로 떠오른 남현희, 곽민정이 왔다"고 말했다.

곽민정은 "17년 동안 피겨스케이팅을 했다"고 자신을 소개했고, 이에 한 청취자가 "볼 때마다 원더걸스 소희가 생각나다. 닮았단 얘기 들은 적 있는지"라며 궁금증을 표했다. 곽민정은 "너무 많이 들었다. 안소희 팬이다. 너무 좋다"며 환하게 웃었다.

또한 곽민정은 선수시절 많이 놀지 못했다고 털어놨다. 곽민정은 "호캉스, 물놀이 등 자기 종목 외에 하지 말라고 제약을 당했다. 부상을 당할 수 있으니까 놀이동산이나 가족 여행도 가지 말라고 했다"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