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 된 남자' 손흥민, EPL 2라운드 '킹 오브 매치' 등극!

김동영 기자 / 입력 : 2020.09.23 12:30 / 조회 : 1184
image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 '킹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된 토트넘 손흥민. /사진=프리미어리그 트위터
무려 4골을 몰아치며 토트넘 홋스퍼의 승리를 이끈 '손세이셔널' 손흥민(28)이 프리미어리그가 선정한 라운드 '왕'이 됐다.

프리미어리그는 23일(한국시간) 2020~2021시즌 2라운드 '킹즈 오브 매치위크(Kings of Matchweek)' 10명의 선수를 꼽았다. 가장 잘한 10명의 선수. 그중에서도 손흥민은 상위 4명에 포함됐다.

손흥민은 지난 20일 사우스햄튼과 리그 2라운드 경기에 선발 출전해 4골을 폭발시켰다. 잉글랜드 입성 후 개인 두 번째 해트트릭이었고, 리그에서는 처음으로 기록했다. 나아가 개인 한 경기 최다골 신기록도 썼다.

이를 바탕으로 토트넘 팬들이 뽑은 MOM(Man Of the Match)에도 선정됐다. 이어 리그가 뽑는 2라운드 '왕'에도 등극했다.

그 중에서도 상위 4명에 따로 분류됐다. 에밀리아노 마르티네스(아스날), 케빈 데 브라이너(맨체스터 시티), 윌프리드 자하(크리스탈 팰리스)에 손흥민까지 4명이다.

나머지 6명은 패트릭 뱀포드(리즈 유나이티드)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튼), 피에르-에메릭 오바메양(아스날), 제임스 저스틴(레스터 시티), 사디오 마네(리버풀), 닐 모페(브라이튼)가 이름을 올렸다.

image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이 2라운드 킹 오브 매치 10명을 뽑은 가운데, 상위 4명은 별도로 소개했다. /사진=프리미어리그 트위터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